wmb



west meadow beach apr.2013 안개비


'시간은 언제나 밀려오지만 똑같은 날은 다시 오지 않는다는 것을 젊은 날에 인식하고 있었다면 뭔가 달라졌을 거란 생각이 든다. 그랬다면 누군가는 작별하지 않고 누군가는 살아남았을지도. 모든 것이 끝났다고 생각되는 그 순간에 또다른 일이 시작되기도 한다는 것을 그때 알았더라면.'

-from. '어디선가 나를 찾는 전화벨이 울리고...'



트랙백 0 댓글 0
prev 1 ··· 47 48 49 50 51 52 53 54 55 ··· 354 next